국립공원에서 체험과 치유를, 내장산생태탐방원 개원

국립공원 8번째 생태탐방원으로 생태관광의 중추적 역할 기대

장서연 | 기사입력 2019/11/28 [12:20]

국립공원에서 체험과 치유를, 내장산생태탐방원 개원

국립공원 8번째 생태탐방원으로 생태관광의 중추적 역할 기대

장서연 | 입력 : 2019/11/28 [12:20]
    내장산생태탐방원 위치도 내장산생태탐방원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공단은 단풍이 아름답기로 유명한내장산에 내장산생태탐방원을 조성해 오는 29일 개원한다.

연간 120만명이 방문하는 내장산국립공원에 조성된 내장산생태탐방원은 2017년부터 총사업비 127억원이 투입되어 올해 8월 준공했다.

내장산, 내장호 등 자연경관과 조화를 이루도록 설계했고 지상 2층, 총면적 4,783㎡로 생활관 19실, 강당, 강의실 2실, 야외 공연장 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다.

내장산생태탐방원은 내장산의 우수한 생태자원과 정읍사, 동학유적지, 단풍생태공원 등 우수한 생태·역사·문화자원을 활용한 생태체험, 교육, 치유 등을 위한 체류형 생태관광 거점시설로 활용될 예정이다.

특히 탐방문화 변화를 반영한 가족 단위 생태관광 과정, 청소년 자유학년제 진로체험과 인성교육, 소방관과 가습기살균제 피해자 대상 치유과정 등을 중점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12월부터는 가족과 동호회 등 소규모 단체 탐방객을 대상으로 생태관광 과정을 운영하며 국립공원공단 생태탐방원 누리집에서 예약을 받는다.

김종식 국립공원공단 내장산생태탐방원장은 “국민의 생태복지 실현을 위해 고품격 자연체험형 탐방서비스 제공과 다양한 생태관광 및 교육 과정을 개발해 운영할 계획”이라며 “내장산생태탐방원 개원을 계기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을 주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