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S 홀딩스,대한민국 70년간 사용할 희토류 확보!

안기한 | 기사입력 2019/11/20 [11:05]

PS 홀딩스,대한민국 70년간 사용할 희토류 확보!

안기한 | 입력 : 2019/11/20 [11:05]

한국계 기업인 홍콩의 투자금 운영사인 POWER SUNRISE HOLDINGS LIMITED(이하 PS 홀딩스, 대표 이창수)는 싱가포르 F사와 컨소시엄으로 카자흐스탄 국영기업인 KZ.I.E(C.E.O 아만켈디 아리스타노프)와 약 20억 불 투자에 따른 사전 동의서(Agreement of Intent, A.O.I)를 작성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A.O.I에는 현재 전 세계적으로 가장 핫한 이슈로 떠오른 희토류 광산 3곳을 양사가 공동으로 인수, 채굴, 개발하는 것을 골자로 하는 내용을 포함하며 특허 받은 철 제련 기술로 인한 획기적 공정을 통해 합금강 야금 공장 건설과 함께 합금강 생산 원가의 약 50% 절감 효과 및 강도 등 혁신적 제품생산이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 양사 대표가 A.O.I에 싸인하는 모습(PS 홀딩스 제공)     ©미디어저널

 

이번에 인수하게 될 희토류 광산은 카자흐스탄의 구수도인 알마티와 키르기스스탄의 현 수도인 비슈케크의 접경 지역에 위치한 G 광산과 카자흐스탄 내에 위치한 B, C 광산 등 두 곳의 광산으로 희토류 중에서도 가장 가치가 있다는 중 희토류가 두 곳 모두 약 40% 정도를 차지하는 양질의 광산으로 알려졌다.

  
보통 희토류 광산이라면 약 80% : 20% 정도의 비율로 경희토류(희토류 중에서 약간 흔한류)가 많은 것이 통상적이나 이번 G 광산 및 C 광산의 경우는 경희토류와 중 희토류 그 비율이 약 50% : 50% 정도(C광산의 경우 약 55:45로 중 희토류가 우세)로 양질의 광산으로 알려졌다. 이에 포함된 중 희토류의 종류에는 에르븀, 톨륨, 이트륨 등이 다량 포함되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자료에 의하면 추정 매장량은 그 경제적 가치가 세 곳 합계 약 48억불(한화 약 5조 8천억원 규모)에 이를 정도로 채산성 또한 충분해 경제 발전에도 상당한 도움이 될 것으로 사료된다.

 

PS 홀딩스사에 따르면 "이번 G 희토류 광산을 시작으로 카자흐스탄 내에 있는 희토류 광산 및 키르기스스탄 내에 있는 타 희토류 광산도 점차적으로 채굴 국내 및 해외에 공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카자흐스탄 B 광산을 중심으로 채굴 예정인 구리, 몰리브덴, 티타늄 등의 풍부한 지하자원과 철 제련의 신기술을 이용, 보다 경쟁력 있는 대한민국의 전략 자원 및 비축자원 확보에 나설 것이라 확신했다.

 

▲ A.O.I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PS 홀딩스 제공)     ©미디어저널

 

 
G 광산의 경우 자료에 의하면 함께 매장되어 있는 것으로 추정되는 금이 약 5톤 정도(약 2.5천억 정도 규모)로 부수입까지 올리게 되어 그 의미와 기쁨이 남다르게 느껴진다는 것이 PS 홀딩스 사로부터의 전언이다.

 

수년에 걸친 각고의 노력과 그동안 PS 홀딩스 사가 보여준 진정성 있는 믿음과 신뢰로 기인한 결과물들로 그 밖에 특허 개발로 기술 보유 중인 대형 프로젝트에 대해서도 A.O.I에 포함 상호 미래 파트너로서 함께 할 것을 결의했다.

 

또한 키르기스스탄 국회를 예방, 연립여당인 키르기스스탄 당의 당수인 카나트 이사예프 총재를 방문, 환담한 자리에서 키르기스스탄의 수도인 비슈케크로부터 지방으로 연결되는 터널을 뚫는 공사(공사 구간 11km, 총공사비 약 3억 불 예상)에 키르기스스탄 정부 개런티로 한국 및 선진 기술을 도입 투자 건설해 줄 것을 요청받고 세부적 사항에 대해 논의 중이다.

 

PS 홀딩스사는  키르기스스탄 정부와 그 밖에도 교통, 의료, 교육, 환경 등 산업 전반에 걸쳐 21C 동반자적 관계로 포괄적 M.O.U를 맺고자 상호 논의를 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